질문22, 이병철회장의 질문과 답변
이름: 새사람 날짜: 2016-01-09 오전 12:01 조회수: 122

천주교신부는 어떤 사람인가? 왜 독신인가? 수녀는 어떤 사람인가? 왜 독신인가?

 

해설: 신부(神父)는 신의 아버지라는 뜻으로 성부하나님을 가리키는 말인데 천주교에서는 사제를 신부라 부르고 있습니다. 하나님은 십계명을 통해서 내 이름을 망령되이 함부로 부르지 말라고 명하고 계시는데 사제를 신의 아버지라고 칭한 것은 모순된 것이라 생각합니다. 그런데 천주교회의 신부는 예수님과 같이 고해성사를 하는 교인들의 죄를 사해주는 권한을 가지고 있기 때문에 천주교인들이 신부를 신의 아버지라 부르는 것이 당연하다고 생각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성경을 보면 하나님께서 죄인들의 죄를 사할 수 있도록 하나님의 권한을 부여하신 분은 오직 하나님의 아들이신 예수님 밖에는 없는 것입니다.

 

그러므로 사제는 유대교의 제사장과 같이 하나님께 제사의식을 행하는 제사장이라고 하는 것이 합당하다고 생각합니다. 그러나 하나님께서 인정하시는 제사장은 하나님이 기름 부어 세운 선지자나 예수님을 통해서 성령으로 기름 부어 세우는 하늘의 제사장을 말하고 있습니다. 그리고 수녀는 불교의 출가 수행자와 같이 독신의 몸으로 세상의 번뇌와 망상을 버리고 마음과 생각을 깨끗이 닦기 위해서 수도생활을 하는 여자를 말하고 있습니다. 수녀는 수도생활을 하면서 사제를 보필하며 교회의 일과 교인들을 돌보는 일을 감당하고 있습니다. 문제는 신부나 수녀를 결혼하지 못하도록 만든 것은 누구이며 무엇 때문에 신부나 수녀는 독신으로 지내야 하는가 하는 것입니다.

 

그 이유는 예수님이 결혼을 하지 않으시고 독신으로 지내셨고 사도바울도 결혼을 하지 않고 독신으로 사역을 하셨기 때문이라 할 수 있습니다. 그런데 예수님께서 막달라 마리아를 취해서 아내를 삼아 자녀까지 낳았다는 사실이 댄부라운의 소설을 통해서 만천하에 공개 되어 세상을 놀라게 하였는데 이제는 초기 기독교 연구 분야에서 세계 최고의 권위를 지닌 캐런 L킹(58세)하버드대학 신학 부 교수가 이탈리아 로마에서 개최된 국제 콥트학회에서 4세기 콥트어로 작성된 파피루스 문서를 공개 하면서 예수님에게 부인이 있었다는 것이 사실로 드러난 것입니다.

 

이렇게 예수님에게 부인이 있었다는 것이 확실한 증거물에 의해 공개되었기 때문에 천주교회에서도 부정할 수가 없게 되었습니다. 예수님에게 부인이 있었다는 것은 이번뿐만 아니라 마리아복음서 등 여러 외경을 통해서 이미 알려진 사실입니다. 그런데 천주교회나 기독교에서는 지금까지 이러한 사실을 받아들이지를 않고 조작된 것이라 일축해버리고 있었습니다. 왜냐하면 거룩한 예수님이 여인을 취하여 아내를 삼고 아이까지 낳았다면 지금까지 지켜온 예수님의 거룩한 신성이 모두 무너져버리기 때문입니다. 뿐만 아니라 예수님이 결혼을 하여 아이까지 낳았다면 오늘날 신부님이나 수녀님들이 신앙의 정절을 지키기 위해 지켜온 독신생활이 무의미해지기 때문입니다.

 

그러므로 천주교는 이러한 사실이 진실이라 해도 지금까지 지켜온 천주교의 전통신앙과 기본교리를 지키기 위해 부정을 할 수 밖에 없는 입장입니다. 그러면 하나님께서는 성경을 통해서“남자와 여자”의 결혼을 어떻게 말씀하고 있느냐는 것입니다. 하나님은 인간만“남자와 여자”로 만드신 것이 아니라 짐승들이나 물고기들도“암컷과 수컷“을 만드셨는데 하나님께서 인간들이나 짐승들을 ”암컷과 수컷“으로 만드신 것은 둘이 한 몸이 되어 자식을 나아 후손을 번식하라고 만드신 것입니다. 만일 하나님께서“남자와 여자”를 만드시지 않았다거나“남자와 여자”가 있다 해도 둘이 결혼을 하여 자식을 낳지 않았다면 인간이나 짐승들은 이미 멸종되고 말았을 것입니다.

 

때문에 인간들은 반드시“남자와 여자”가 만나서 결혼을 하여 자식을 낳는 것이 하나님의 뜻입니다. 때문에 천주교의 신부나 수녀와 같이“남자와 여자”가 결혼을 하지 않고 독신으로 사는 것은 하나님의 뜻에 역행하는 것이라 생각합니다. 왜냐하면 하나님께서 성경을 통해서“남자“는 부모를 떠나 그”아내“와 한 몸이 되라고 말씀하고 있기 때문입니다. 창2:25이러므로 남자가 부모를 떠나 그 아내와 연합하여 둘이 한 몸을 이룰찌로다 아담과 그 아내 두 사람이 벌거벗었으나 부끄러워하지 아니하니라. 이 말씀을 보면 하나님께서 남자는 부모를 떠나 그 아내와 연합하여 둘이 한 몸을 이루라고 명하고 계십니다.

 

때문에“남자“는 부모를 떠나“여자“를 아내로 받아들여 둘이 한 몸을 이루어 자녀를 낳는 것이 하나님의 뜻입니다. 예수님은 이 말씀에 따라”막달라 마리아”를 아내로 삼아 자녀를 낳은 것은 당연한 것이며 하나님의 뜻을 이룬 것이라 생각합니다. 그런데 문제는 하나님께서 말씀하신“남자와 여자“그리고 남녀가 만나서 둘이 한 몸을 이루라고 말씀하신 것은 모두 영적인 의미로 말씀하고 있다는 것입니다. 즉 예수님은”신랑”이요 하나님의 백성들은“신부”로 둘이 연합하여 한 몸을 이루어 하나님의 아들로 거듭나라는 것을 비유로 말씀하신 것입니다.

 

이와 같이 예수님은 영적인”신랑”이며 예수님의 제자들은 예비“신부”이기 때문에 예수님께서 그의 제자들을 삼년 반 동안 더러운 몸을 말씀으로 깨끗이 씻어 “정결한 처녀”로 만들어 예수님과 제자들이 한 몸을 이루어 열두 아들, 즉 열두 사도들을 낳게 된 것입니다. 이렇게 영적인”남자”는 하나님의 생명(씨)을 소유한 하나님의 아들들을 말하며”여자”는 하나님의 아들을 통해서 말씀을 받을 준비가 된“정결한 처녀”(밭)를 말하고 있습니다. 예수님께서 영적인“신랑과 신부”를 열 처녀의 비유를 들어서 자세히 말씀하고 있습니다. 마25:1-13그 때에 천국은 마치 등을 들고 신랑을 맞으러 나간 열 처녀와 같다 하리니 그 중에 다섯 미련하고 다섯은 슬기 있는지라

 

미련한 자들은 등은 가지되 기름은 가지지 아니하고 슬기 있는 자들은 그릇에 기름을 담아 등과 함께 가져갔더니 신랑이 더디 오므로 다 졸며 잘새 밤중에 소리가 나되 보라 신랑이로다 맞으러 나오라 하매 이에 그 처녀들이 다 일어나 등을 준비할새 미련한 자들이 슬기 있는 자들에게 이르되 우리등불이 꺼져가니 너희 기름을 좀 나눠 달라 하거늘 슬기 있는 자들이 대답하여 가로되 우리와 너희 쓰기에 다 부족할까 하노니 차라리 파는 자들에게 가서 너희 쓸 것을 사라 하니 저희가 사러간 동안에 신랑이 오므로 예비하였던 자들은 함께 혼인잔치에 들어가고 문은 닫힌지라

 

그 후에 남은 처녀들이 와서 가로되 주여 주여 우리에게 열어주소서 대답하여 가로되 진실로 너희에게 이르노니 내가 너희를 알지 못하노라 하였느니라 그런즉 깨어 있으라 너희는 그 날과 그 시를 알지 못하느니라. 이 말씀에”신랑”은 예수님을 말하며“열 처녀”는 하나님의 백성들을 말하고 있습니다. 오늘날 천주교인들이나 기독교인들은“열 처녀”의 비유와 같이 모두 예수신랑을 기다리고 있는 예비신부들입니다. 때문에 하늘에 이상한 구름만 나타나도 혹시 예수님이 오시는가해 구름을 유심히 바라보고 있습니다. 그런데 상기의 말씀을 보면 예수님과 혼인을 하기 위해 기다리고 있는 처녀들이라 해도 모두 혼인잔치에 들어가는 것이 아니라 등과 기름을 준비한 자들만 들어간다는 것을 말씀하고 있습니다.

 

여기서 말씀하고 있는 등은“정결한 처녀“들의 몸을 말하며 기름은 생명의 말씀을 비유로 말씀하신 것입니다. 그러므로 예수님을 맞이해 혼인을 하려면 먼저 자신의 몸을 하나님의 말씀으로 정결하게 씻어야 하며 둘째는 기름준비, 즉 생명의 말씀을 날마다 받아서 아구까지 채워야 합니다. 그런데 오늘날 기독교인들은 등을 준비하거나 기름을 준비하지도 않고 예수신랑만 기다리고 있는 것입니다. 때문에 기름준비를 하지 못한 처녀는 예수님을 찾아가도 예수님께서 나는 너희를 알지 못한다고 문전 박대를 하는 것입니다. 그러므로 오늘날 기독교인들이 예수신랑을 만나 혼인잔치를 하려면 먼저 하나님의 말씀으로 더러운 몸과 마음을 깨끗이 씻어야하고 둘째는 가나 혼인 잔치를 하기위해 돌 항아리에 물을 가득 채운 것과 같이 하나님의 말씀을 아구까지 채워야 합니다.

 

이렇게“신랑“을 맞이하기 위해”등과 기름”을 준비한“신부”들에게는 지금도 예수님이 찾아오시는 것입니다. 이렇게 오늘날 신부님이나 수녀님들도 모두 예수를 만나 혼인잔치를 하기위해 신부단장을 해야 할 예비“신부”들이며“신랑”이 아니라는 것을 알아야 합니다. 그러므로 신부님이나 수녀님들은 물론 오늘날 기독교인들은 지금부터라도 예수“신랑”을 영접하기 위해 하나님의 말씀으로 날마다 더러운 몸과 마음을 깨끗이 씻고 생명의 말씀으로 아구까지 채워야 합니다. 그러면 등과 기름을 준비한“슬기로운 5처녀”들과 같이 천국혼인 잔치에 들어가게 예수님과 혼인을 하게 될 것입니다.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수
701 마지막 질문24, 지구의 종말은 오는가?(아주중요) 새사람 2016-01-10 114
700 질문23, 이병철회장의 질문과 답변 새사람 2016-01-10 115
699 질문22, 이병철회장의 질문과 답변 새사람 2016-01-09 123
698 질문21, 이병철회장의 질문과 답변 새사람 2016-01-07 117
697 질문20, 이병철회장의 질문과 답변 새사람 2016-01-06 125
696 “아가페”사랑을 요구하시는 예수님 새사람 2016-01-06 76
695 질문19, 이병철회장의 질문과 답변 새사람 2016-01-05 74
694 하나님의 뜻은 무엇인가? 새사람 2016-01-05 72
693 질문18, 이병철회장의 질문과 답변 새사람 2016-01-04 70
692 질문17, 이병철회장의 질문과 답변 새사람 2016-01-04 77
691 기독교 삯꾼목자와 불교의 돌팔이 스님 새사람 2016-01-03 69
690 질문16, 이병철회장의 질문과 답변 새사람 2016-01-02 68
689 기독교인들에게 권면하는 말씀, 새사람 2016-01-02 60
688 질문15, 이병철회장의 질문과 답변 새사람 2016-01-01 70
687 질문14, 이병철회장의 질문과 답변 새사람 2015-12-31 74
686 부활은 어떻게 이루어지는가(중요) 새사람 2015-12-31 71
684 질문13, 이병철회장의 질문과 답변 새사람 2015-12-30 73
683 ​ 하나님의 집(하나님이 거하시는 성전) 새사람 2015-12-29 78
681 질문12, 이병철회장의 질문과 답변 새사람 2015-12-29 74
680 질문11, 이병철회장의 질문과 답변 새사람 2015-12-28 63
679 기독교목회자들이 마귀인가? 새사람 2015-12-27 71
678 질문10, 이병철회장의 질문과 답변 새사람 2015-12-27 87
677 질문9, 이병철회장의 질문과 답변 새사람 2015-12-25 78
676 안식일 속에 감추어져 있는 영적인 비밀(중요) 새사람 2015-12-25 84
674 질문8, 이병철회장의 질문과 답변 새사람 2015-12-24 91
673 질문7, 이병철회장의 질문과 답변 새사람 2015-12-23 88
672 예수님의 실체를 알아야 한다 새사람 2015-12-22 100
671 질문6, 이병철회장의 질문과 답변 새사람 2015-12-22 92
670 질문5, 이병철회장의 질문과 답변 새사람 2015-12-20 98
669 귀신의 처소가 된 오늘날의 교회들(중요) 새사람 2015-12-20 84
668 질문4, 이병철회장의 질문과 답변 새사람 2015-12-19 87
667 우상을 섬기는 기독교인들(아주중요) 새사람 2015-12-19 100
666 질문3, 이병철회장의 질문과 답변 새사람 2015-12-19 87
665 기독교는 성탄절을 올바로 알고 지키자 새사람 2015-12-18 79
664 질문2, 이병철회장의 질문과 답변 새사람 2015-12-17 77
663 머리말, 고 이병철회장님의 질문과 답변, 새사람 2015-12-16 74
662 요한복음 해설21장18-25절 새사람 2015-12-15 80
661 구원은 혈통(씨)으로 낳음을 받아야 구원이다 새사람 2015-12-15 79
660 요한복음 해설21장15-17절   새사람 2015-12-15 75
659 요한복음 해설21장1-14절 새사람 2015-12-14 84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