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호하는 드라마 주연 1위…김수현-공효진
2015-05-21 오후 5:02 Korea Times 조회 1070
Text Size: Larger Smaller Small



▲ 배우 공효진과 김수현이 5월 11일 오후 서울 강남구 역삼동 더라움에서 열린 KBS 2TV 새 드라마 '프로듀사' 제작발표회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코바코, 지상파 3사 드라마 시청 3천655명 조사
최고 커플 '김수현-전지현', '지성-황정음', '소지섭-공효진' 순

시청자들이 드라마의 주연으로 선호하는 남자배우는 김수현, 여자배우는 공효진인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방송광고진흥공사(코바코)는 4월 19일∼5월 2일 지상파 3사의 드라마를 즐겨보는 수도권의 13∼59세 남녀 3천655명을 상대로 드라마 주연배우 선호도를 조사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21일 밝혔다.

그 결과 남자배우로는 김수현(33.6%), 지성(27.0%), 차승원(24.9%), 조인성(19.9%), 김명민(18.8%)이 차례로 1∼5위에 올랐다.

여자배우 중에서는 공효진(34.8%), 하지원(31.8%), 이보영(24.2%), 전지현(22.7%), 문채원(16.9%) 순으로 가장 높은 선호도를 나타냈다.

다만, 선호도는 응답자의 성별에 따라 다소 달라 남성 응답자는 남자배우로 차승원(33.9%), 김명민(32.9%), 김수현(27.8%)을 많이 지목했고, 여자배우로는 하지원(29.2%), 문채원(26.1%), 공효진(22.4%)을 많이 꼽았다.

여성 응답자는 남자배우로 김수현(36.6%), 지성(32.6%), 차승원(20.1%)을, 여자배우로는 공효진(41.5%), 하지원(33.2%), 이보영(29.9%)을 상위에 올려 다소 다른 양상이었다.

또 최고의 커플로는 '김수현-전지현'(12.5%)이 뽑혔고, 다음으로 '지성-황정음'(10.1%), '소지섭-공효진'(7.6%) 등이 그 뒤를 이어 이미 드라마에서 호흡을 맞췄던 커플들이 높은 지지를 받았다.

시청자 7천543명을 상대로 한 프로그램 몰입도(PEI) 조사에서는 KBS의 드라마 '착하지 않은 여자들' 등 14개 프로그램이 몰입도가 높은 S등급으로 선정됐다.



Tags: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