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스포츠[Entertainment]
 
‘화정’ 한주완 “행복하고 뜻 깊은 드라마… 감사 드린다” 종영 소감
2015-09-30 오전 2:00 Korea Times 조회 505
Text Size: Larger Smaller Small



 ‘화정’한주완이 드라마 종영을 앞두고 훈훈한 소감을 전했다.

28일 한주완은 “지난 6개월 동안 ‘강인우’로 살면서 무척 행복했고 또 다른 배움을 얻을 수 있었던 뜻 깊은 드라마였다”며 “여러 상황 속에서도 잘 마무리 할 수 있게 돼 스태프와 출연 배우들께 감사 드린다”고 전했다.

또한 한주완은 “그 동안 연기에 집중하느라고 혹시라도 주변 사람들에게 소홀하지 않았나 ‘조금 더 잘 할 걸’ 이라는 아쉬움이 든다”며 “이제 드라마가 무사히 끝났으니 주변을 돌아보고 차기작도 준비하며 좋은 모습, 좋은 연기로 다시 찾아 뵙겠다"고 각오도 덧붙였다. 

한편, 한주완은 MBC 월화드라마 ‘화정’에서 강인우 역을 맡았다. 극중에서 강인우는 ‘조선시대 꽃 선비’로 여인네들을 설레게 했던 멋진 사내였고, 역사의 소용돌이 속에 엇갈린 운명으로 많은 아픔을 겪기도 했다.
 
특히, 강인우는 정명공주(이연희)를 향한 일편단심 순애보로 눈길을 끌었으며 무엇보다 한주완은 캐릭터에 십분 녹아 든 애틋한 감성연기를 선보여 호평을 받았다. 
 
한편, 50회로 막을 내리는 '화정'은 28일에는 49회, 29일에는 50회가 밤 9시 50분 MBC를 통해 방송된다. 



Tags: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