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화보]'비버의 요트녀' 올 누드에 빨간 리본만…
2015-01-02 오후 8:37 Korea Times 조회 18895
Text Size: Larger Smaller Small



지난 9월 아찔한 상반신 누드로 히치하이킹을 시도하는 사진을 공개한 남성잡지 '플레이보이' 모델 
알리사 아세(22)가 크리스마스를 맞아 파격적인 사진을 그의 인스타그램에 게시했다.

26일 공개한 사진에는 아무것도 입지 않은 채 빨간 리본을 몸에 감싸 본인이 마치 크리스마스 선물
인 듯한 포즈를 취하고 있다.

그는 세계적인 팝스타 저스틴 비버와 요트에서 키스를 나누는 장면이 파파라치에게 찍혀 '요트
녀'로 화제를 모았다. 

메인 사진메인 사진메인 사진메인 사진메인 사진메인 사진메인 사진메인 사진메인 사진메인 사진메인 사진메인 사진
Tags:
 
1 2 3 4 5